본문 바로가기
H Said/Fragments of H

뭐든 좋으니, 내게 말해줘요.

by 하달리 2015. 12. 8.

Dimitri Malignan plays

Mendelssohn, songs without words opus19 no6 

 

 

 

 

 

 

"고마워요, 남아줘서."

 

 

 

 

 "자꾸 생각이 나네요, 옛날 생각이."

 

 

'H Said > Fragments of H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조각  (2) 2015.12.30
은하수  (0) 2015.12.17
뭐든 좋으니, 내게 말해줘요.  (0) 2015.12.08
조각  (0) 2015.12.08
_  (0) 2015.07.10
조각  (0) 2014.08.19

댓글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