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Drawing/Release

묵호

by 하달리 2016. 8. 4.

 

묵호(demo) 2014.7 - 함병선

 

묵호 그곳으로 난 떠나요 요즘 많이 지쳤거든요
난 또 어둡고 황량했던 그때가 기억이 나나 봐요

 

버스에 오르니 잠이 쏟아져 낯선 음악을 귀에 꽂고
이름 모를 그를 그려보고
추위에 몸이 조금씩 떨려오네 살아있나 보네

 

묵호 그곳으로 난 떠나요 요즘 많이 지쳤거든요
난 또 어둡고 황량했던 그때가 기억이 나나 봐요

 

술 한 병에 마음이 무너지는데 나쁘지 않은 기분이네
평소에 연락을 자주 못했지 돌아가면 더 잘해봐야지

 

묵호 그곳으로 난 떠나요 요즘 많이 지쳤거든요
많은 생각이 나를 덮쳐요
난 또 어둡고 황량했던 그때가 기억이 나나 봐요

 

난 가끔씩 그래요 참을 수 없이 두려워
코앞에 닥친 것처럼
추위에 몸이 조금씩 떨려오네


다 몰려오네

 

 

For 묵호(sunxxsun’s)

 

'Drawing > Releas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Fear of abandonment  (0) 2020.07.07
NO. 42170102  (0) 2020.07.07
묵호  (0) 2016.08.04
NO. 80180131  (0) 2015.12.10
No. 10180131  (0) 2015.12.10
No. 72170131  (0) 2015.12.10

태그

, ,

댓글0